부스타빗 공식 주소입니다.

부스타빗 공식 주소입니다.

“어쩌죠? 저는 누구 하나를 꽂아줄 만큼 부스타빗 인지도가 있는 편이 아니라서요. 아실지 모르겠는데 지금도 같이 다니는 친구가 있어서 하나 더 꽂아주기는 저도 부담스러워요.”
“알아요. 힐량이 절반 밖에 안 되신다는 거.”
유지웅의 안색이 조금 찌푸려졌다. 힐량은 그에게 상당한 컴플렉스였다.
“그래도 힐러시잖아요? 레이드 투입 가능한 힐러 찾기가 얼마나 하늘에 별 따긴데요. 저는 유지웅 씨가 꼭 필요해요.”
“제가 필요하다고요?”
뭔가 말이 이상해졌다. 유지웅은 당연히 그녀가 레이드에 한 번 꽂아달라고 말을 하러 온 줄 알았다. 그런데 대화 흐름이 미묘하게 어긋나고 있었다.
“제가 이번에 10인 정규 공격대를 창설하려고 해요. 부디 제 공격대에 와주셨으면 좋겠어요.”
“뭐라고요? 정규 공격대?”
“네.”

최현주가 힘차게 대답했다. 그러나 유지웅은 어이가 없었다.
10인 정규 공격대라니. 말도 되지 않는 소리였다. 10인 괴수를 막공으로 잡는 경우는 더러 있지만, 정규 공격대에서 10인 괴수를 잡는 일은 없다. 왜냐하면 시간 낭비이기 때문이다.
10인급 괴수는 약하지만 그만큼 값이 싸다. 통상 25인 괴수가 20~30억을 받지만 10인 괴수는 비싸게 쳐봐야 10억이다. 그런 주제에 힐러는 전체 구성원의 30%는 되어야 한다.(25인의 경우 힐러 비율이 25% 정도) 당연히 힐러들이 꺼려할 수밖에 없고, 그렇다 보니 10인 괴수는 선호도가 무척이나 낮았다.
“실례지만 무리한 거 아닌가요? 10인 정규 공격대를 누가 오려고 하겠어요?”
“딜러는 올 사람 많아요. 힐러가 문제죠. 유지웅 씨만 허락하시면 다 끝나요.”
“최소 셋은 되어야 할 텐데, 다른 두 명이 이미 확보가 된 건가요?”
“네. 제 언니들이거든요.”

혈육 관계라면 납득이 간다. 그나저나 언니들이 둘 다 힐러라고? 이 얼마나 축복받은 딜러인가?
“언니가 둘 다 힐러라면 차라리 다른 정규 공격대를 가거나, 아니면 25인 공격대를 만드는 게 낫지 않아요? 어느 쪽을 하든 더 쉬울 텐데.”
“제가 탱커가 아니라 딜러라서 25인 공격대 만들기는 정말 어려워요. 메인 탱커급은 자기 공격대를 만들 생각만 있지, 다른 공격대장 밑에서 탱커 할 마음이 없거든요.”
“하지만 10인 정규 공격대는 너무 손해잖아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